홈 > 생활문화 > 생활문화
생활문화

17세의 괴물신인 피아니스트,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최연소 우승자 임윤찬 피아노 리사이틀

내일뉴스 0 14 0 0

윤이상콩쿠르 최연소 우승자, 괴물 신인 피아니스트 임윤찬

극악의 난이도, 모든 테크닉의 집대성! 리스트 초절기교 연습곡 전곡 연주

연주자의 음악세계를 긴밀히 통찰할 수 있는 인사이트 시리즈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에서 만 15세 최연소 우승을 거머쥐며 세계 무대에 도약한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리사이틀이 105일 화요일 오후 730분 대구콘서트하우스 그랜드홀에서 개최된다. 천재적인 면모와 남다른 음악성으로 콩쿠르 우승에 이어 시간 여행자라고 일컬어질 정도로 전통적인 학파를 지향하는 그가 리스트의 가장 중요한 피아노 작품으로 대구 관객을 처음 마주한다. 연주자와 음악, 그리고 관객이 공통된 하나의 통찰을 완성해가는 대구콘서트하우스 인사이트 시리즈에서 피아니스트 임윤찬이 전하는 음악적 메시지에 집중해보자.


8a0d71ac08473e71d268a940d76565d0_1632754210_5063.jpg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최연소 우승자타이틀 및 3관왕을 거머쥔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리사이틀이 대구콘서트하우스에서 개최된다. 15, 그 이상의 강한 개성과 열정, 성숙한 피아니즘으로 소년 피아니스트임을 잊게 하는 그의 음악세계는 국제무대 청중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기며 그 존재감을 나타내었다. 현재 만17세로 한국예술종합학교에 영재 입학하여 수학 중인 그는 어린 나이라고 생각되지 않는 깊고도 선명한 예술관으로 자신의 레퍼토리를 확장해나가고 있다. 세상의 모든 레퍼토리를 정복하고 싶다는 포부의 피아니스트 임윤찬은 특별히 2020년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하는 대구콘서트하우스 600초 클래식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으며 이외에도 예술의전당 교향악축제에서 최연소 협연자로 참여, 주스페인한국문화원 초청 연주, 금호영재콘서트와 평창대관령음악제 등 국내외 다양한 무대에서 연주하며 음악계의 찬사를 이끌어냈다.

 

이번 공연에서는 자유롭고 거침없이 진보하면서도 음악을 예술 그 자체로 빚어낸 작곡가 리스트의 작품만으로 무대를 꾸민다. 극악의 난이도로 피아노로 보여줄 수 있는 모든 테크닉의 집대성이라 불리는 초절기교 연습곡’ 12곡 전곡과 리스트의 무언가(無言歌)’로 불릴 만큼 낭만적인 시정을 다루는 소네트’ 3곡을 90분간 휴식 없이 연주함으로 작곡가 리스트에 대한 하나의 커다란 이야기를 들려주고자 한다. 열일곱 청년 피아니스트의 열정과 감성이 담긴 무대를 기대해도 좋다.

 

티켓 구매는 대구콘서트하우스 홈페이지(concerthouse.daegu.go.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 1661-2431)에서 구입 가능하며, 방역을 위해 객석 운영은 별도의 지침이 있을 때까지 50%로 제한될 예정이다. 대구콘서트하우스 이철우 관장은 '자신의 수식어와 커리어를 넘어서는 진정한 음악가가 되고 싶다는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당찬 출사표에 대구 관객들의 뜨거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연주자의 음악세계를 깊이 통찰하며 긴밀한 음악적 교감을 나눌 수 있는 대구콘서트하우스 인사이트 시리즈에서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비범한 도약을 지켜봐주시길 바란다.'며 프로젝트를 준비하는 소감을 밝혔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