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취업뉴스 > 취업뉴스
취업뉴스

대구시, 전자정부시스템으로 해외 진출 물꼬 튼다

내일뉴스 0 8 0 0

스마트 재난안전모델 베트남 다낭시에 진출 성공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공적개발원조(ODA)사업인 베트남 다낭시 스마트 통합 도시재난관리센터 구축 및 재난대응 역량강화 용역사업의 추진사업자로 지역기업이 참여한 위니텍컨소시엄이 최종 선정됐다. 사업기간은 올해부터 202512월까지이며 사업비는 89억이다.

 

본 사업은 우수한 ICT역량을 가진 지역기업의 해외진출 계기 마련을 위하여 자매도시인 베트남 다낭시의 최대 관심 분야이자 과거 사회재난으로부터 축적된 대구시의 우수 재난정보시스템을 스토리텔링으로 사업화해 행정안전부와 외교부의 해외진출지원사업 공모과제 제출해 추진하게 됐다.

 

대구시는 자매도시인 베트남 다낭시와 첨단ICT산업을 중심으로 교류협력 증진을 위해 전자정부 분야 MOU체결과 국내연수 초청, 대구시 우수 전자정부시스템 소개 등을 추진해 왔으며, 그 간의 대구시의 꾸준한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된 것이다.

주요 내용은 다낭시의 재난대응 역량강화를 위해 단일화된 재난신고번호와 경찰·소방·공안·응급 등 유관기관의 네트워크 구축으로 신속한 재난대응체계를 마련하는 것이다.

 

지역 ICT기업의 베트남 진출 성공은 전문 인력의 해외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 지역기업의 매출 증대와 글로벌 경쟁력을 견인하는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2016년부터 새마을사업을 계기로 교류 중인 탄자니아를 대상으로 올 6월부터 도시재난역량강화 타당성조사사업을 추진 중이다.

 

현재 탄자니아는 재난안전센터 건립을 국정과제로 선정하는 등 도시재난안전센터 건립이 최대 관심사이다.

 

주요 내용은 탄자니아 정부가 건립한 재난안전센터에 재난운영 시스템 구축과 빅토리아호수 재난 모니터링 등으로 구성돼 있다. 현재 기관방문 및 현지 전문가를 통한 자료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향후 2022년 외교부 ODA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와 지역기업이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과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대구시의 우수 전자정부시스템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해외 네트워크 구축에 가교역할을 해 지역ICT기업이 해외 진출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진출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게시물은 내일뉴스님에 의해 2021-11-24 17:02:59 지역소식에서 이동 됨]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