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취업뉴스 > 취업뉴스
취업뉴스

코오롱인더스트리(주), 아라미드 제조공장 구미 증설 투자

내일뉴스 0 38 0 0

코오롱인더스트리 구미 공장 2,300억 투자, 100명 고용

첨단 신소재 사업 유치 탄력 받아



경상북도와 구미시는 24() 구미시청 3층 상황실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장세용 구미시장, 장희구 코오롱인더스트리대표이사, 코오롱인더스트리 노동조합 위원장, 시의회 의장, 도의원, 시의원 등이 참석하여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아라미드 제조공장 증설 투자를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d81c1d793b5f2cb0f21b7b37b48461f5_1630335744_883.jpg
 

이번 투자는 코오롱인더스트리2021년부터 2023년까지 구미 코오롱인더스트리 공장 내 2,300억원을 투자해 아라미드 생산라인 증설에 나선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구미 산업단지의 1세대 기업으로 1957년 국내 최초로 나일론을 생산한 코오롱이 전신이며, 2010년 코오롱그룹이 지주회사로 전환하며 코오롱의 제조사업부문에서 분할된 기업이다. 

 

현재는 산업소재, 화학, 필름/전자재료, 패션부문을 영위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한 전세계적인 경제 위기 속에서도 2020년 매출 43백억, 영업이익 1,524억원을 거두었다.

 

아라미드는슈퍼 섬유로 불리며 5세대(5G) 이동통신용 광케이블, 전기 자동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소재 등에 활용되고 있으며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차세대 주력상품으로 회사 성장을 이끌고 있다.

 

금번 아라미드 증설 투자를 통해 현재 연 7,500톤에서 2023년까지 두배 수준인 15,000톤으로 증설할 계획이며, 글로벌 아라미드 시장의 Top-tier 위치를 공고히 할 예정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코로나로 인해 어려운 기업 환경 속에서 구미 투자를 결정해준 코오롱인더스트리 장희구 대표께 감사드리며, 구미 산업단지 1세대 기업으로 상징적인 의미를 갖고 있는 코오롱인더스트리의 구미 투자가 더욱 기쁘며 아라미드 분야의 글로벌 1위에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