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 > 포토뉴스
포토뉴스

구미시, 2022년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시행

내일뉴스 0 131 0 0

-국도비 등 예산 14억원 투입. 2가지 유형 4개 사업 추진-


657dc53fb1b353bed725922d7a47de64_1642418529_0384.png
 

구미시(시장 장세용)2022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14억원을 투입해 60여명의 청년일자리 창출 및 지역정착을 지원한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39세 이하 청년을 대상으로 청년에게 적합한 지역 일자리를 발굴·제공하여 자산형성이 가능한 경제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으로 인구감소, 청년유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청년 유입을 지원하여 지역경제 활력을 제고하기 위한 2022년 행정안전부 일자리 사업공모에 선정된 청년 일자리 사업이다.

구미시에서는 2018년부터 청년창업LAB구축, 청년연구인력 지원사업이 공모선정된 것을 시작으로, 2021년까지 4년동안 240여명 청년이 참여하여 일자리를 지원했으며, 금년에는 61명의 청년에게 신규 일자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올해는 지역혁신형, 상생기반대응형 2가지 유형의 4개의 사업에서 청년들에게 ·창업을 통한 경력형성, 직무교육, 창업컨설팅, 창업사업 간접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역혁신형은 지역특화 정규직 일자리 지원사업으로 지역 소재 기업과 청년의 일자리 매칭을 목적으로 기업에는 최대 2년간 청년 인건비를 지원하고, 참여 청년에는 지역정착지원금(10만원)을 지급한다. 구미시는 스마트 제조산업 대응 청년인재 지역정착 지원, 경상북도 주력산업분야 청년일자리 지원, 중소기업 디자인분야 청년일자리 지원 3개 사업을 통하여 청년일자리를 지원한다.

상생기반형은 창업5년이내 청년에게 사업비를 간접지원하여 지역정착을 돕고 장기적으로 신규고용창출을 유도하는 사업으로, 1년차에는 사업비지원(1,500만원이내) 2년차에는 신규고용 청년의 인건비를 지원하는 것으로, 구미시는 창업청년JUMP-UP지원사업으로 상생혁신형 창업일자리를 시행한다.

현명숙 청년청소년과장지역 청년이 수도권 등 대도시로 떠나면서 인구감소 현상이 지역 발전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면서 구미시 청년일자리 사업이 청년의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기업의 우수인재 채용 등 13조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착실히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업참가를 원하는 기업과 청년은 구미전자정보기술원 (479-2072, 2054), 경상북도경제진흥원 (470-8558~9, 8566) 홈페이지 및 전화상담을 통해 사업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이 게시물은 내일뉴스님에 의해 2022-01-17 20:25:51 취업뉴스에서 이동 됨]

,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