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지역소식 > 지역소식
지역소식

구미시와 구미국방벤처센터, 방산중소벤처기업 적극 지원

내일뉴스 0 48 0 0

방위산업분야 3개 기업 신규 협약 체결


구미시(시장 김장호)와 국방기술진흥연구소(소장 임영일)가 공동운영하는 구미국방벤처센터(센터장 윤성현)9223시 회의실에서 지역중소벤처기업 3개 사와 신규 사업지원 협약을 체결하였다.

 ce07ca3fa905f1b7d8bcc00ff3b71df1_1663840596_8228.jpg

이번에 신규 협약하는 기업 3개사(에스엘테크(대표 서임교), 제이앤씨테크(대표 장민준), 미래청암(대표 노중암))는 앞으로 구미국방벤처센터에서 지원하는 중소기업 맞춤형 기술개발, 시제개발을 위한 개발비 및 경영활동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구미국방벤처센터는 지역 내 우수 중소벤처기업의 국방사업 참여지원을 위해 2014년부터 운영되고 있으며 협약기업은 설립당시 14개사에서 58개 사로 확대되었다.

특히 올해부터는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전국의 국방벤처센터 10개소를 창원, 구미, 대전, 광주의 4개 지역을 거점으로 부품국산화 지원업무를 확대하며 방산육성사업 1~4단으로 개편운영하고 있다. 그 중 구미는 방산육성사업2(단장 윤성현)으로 총 16(구미국방벤처센터 3, 부품국산화팀 13)이 기존 구미국방벤처센터업무와 지역 체계업체와 관련된 ICT전자사업 등의 부품국산화를 지원하고 있다.

 

2021년 기준, 구미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의 방산분야 고용 인원은 850여 명이며 총 매출은 2,000억원에 이른다. 금년에는 올해 방위사업청이 주관하는 사업에 협약기업인 엘씨텍과 이번에 신규로 협약을 체결한 미래청암이 주관기업으로 선정되어 향후 2년간 국비 6억여원을 지원받게 되었다. 한편 세영정보통신도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구매조건부 신기술개발사업과제에 주관기업으로 선정되어 육군과 개발 과제를 진행중에 있다.

 

경북 구미시는 국내 유도무기·탄약의 44%, 감시정찰·통신장비의 61%를 생산하는 방위산업 거점 도시이며, 최근에는 로봇, AI, 드론 등을 접목한 유무인복합체계 등 신산업 영역으로의 전환을 시도하고 있다.

 

윤성현 방산육성사업2단장(구미국방벤처센터장 겸임)구미지역 기업들이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연구개발 및 제조역량이 국방 연구개발사업에 접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하였다.

 

지영목 구미시경제지원국장은 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들이 구미시의 일자리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